활용수기
  • 활수
  • 글쓴이:
    공백문자
    • 프로필 보기
    • 작성 글 보기
    |조회수: 740| 추천수: 16 | 등록일: 2017.8.22 오후 5:09
  • 어쩌다 보니 관리자님이 제 활수를 삭제하셔서 다시쓰게 됬습니다.ㅠㅠ

    뭐 다시쓰면 되니까 다시쓰죠.

    자 그럼 시작!


    1. 리팍을 시작하계 된 계기외 몇가지 쓸데없는 이야기

                                                                                                    


    제가 리틀팍스를 하게된 계기는 저희 엄마 친구분의 추천을 받고 시작했습니다.

    (3학년때)

    그래서 물론 계속한건 아닙니다. 그리고 아이디도 한번 옮겼죠.

    그래서 영어 실력이 는것중에서는 발음이 가장 크게 는것 같아요. 듣기랑

    그 이유는 그냥 동화만 재밌어서 봤는데 듣다보니 발음도 좋아지고 귀가 열린거죠.

    그래서 이런식으로 계속 하다보니까 지금까지 리틀팍스를 하고 있네요.

    크흠.


    제가 제일 처음으로 보던 동화는 Bat and Freinds인데요. 아주 기본적인 용어와

    또 어렵지도 않은 기초단어가 나와서 듣기도 쉽죠.(3학년땐 기초단어등 이런것도

    몰랐음)

    그리도 무었보다 재밌어요.


    그리고

     무었보다 리틀팍스를 열심히 하게된 계기가 있죠. 바로 배지입니다!

    물론 배지를 목적으로 하는건 별로 좋지 않지만 그래도 열심히 시작하게 된 계기입니다.

    그래서 열심히 따니까 지음의 54개인가? 어쨌든 이만큼 모인거죠.


    또 학교에서 중간고사에 시험을 치는건 다 아실텐데요.

    물론 영어100점은 맞기가 쉽습니다. 이유는 초등영어가 쉽기 때문이죠.

    그렇지만 그래도 저는 100점이라는 점수에 만족했습니다,

    또 100점이라는 점수에 리틀팍스가 한몫을 했는데요. 그것은 바로

    듣기입니다! 리틀팍스에서 하도 동화를 많이 보니까 듣기가 늘어서

    시험에서 좋은 성적을 거둔것입니다!


    어쨌든 여기까지가 쓸데없는 이야기입니다,


    2. 나만의 학습방법

                                                                                                    


    이제 전 저만의 학습방법을 알려드리겠습니다. 이건 참고만 하시고 자신만의 학습

    방법을 만드세요.


    1. 동화


    일단 모두가 다 아는건데요. 당연히 1번째에는 동화를 보겠죠.

    그리고 동화는 특별하게 할것이 없고 그져 동화에만 집중하세요.


    2. E book


    원래는 Page by page가 있었는데 이제는 E book으로 변했죠.(변한게 아닌가?)

    어쨌든 E book 에서는 원어민의 발음을 따라 읽으면 됩니다.

    그러면 자신의 읽기 실력을 늘리게 되죠.


    3. 본문


    본문을 일읅때는 원어민의 소리가 없기때문에 혼자의 힘으로 읽어야 하죠.

    그래서 자신의 읽기 실력을 알수 있습니다.


    4. 단어장


    단어장에서 단어를 외워야죠. 단어도 중요합니다.

    특별한 방법은 없는데 자신이 읽은것을 표시해두기 위해서 외운 단어를 클릭

    하면 됩니다.


    5. 동요


    동요 이것도 동화와 같은 역할을 합니다.

    그런데 동요 덕분에 외국민요를 더 많이 알수 있습니다.


    6. 단어장


    단어장을 외웠으면 이제는 재밌게 게임으로 복습을 해야죠.

    방법은 다 아실거라고 믿습니다.


    7. 문법


    문법은 필요없다고 생각하실수도 있는데 나중에 많이 필요하게 됩니다.

    가끔식 학습해 두세요.


    8. 레벨테스트


    그리고 레벨테스트 이건 그다지 중요하지 않아서 맨 마지막에 둡니다.


    귀찮다 나중에 수정하자 그럼 ㅂㅇ




댓글13
이전글 [41] catㅣ박수리|2017-08-22
다음글 [47] 하트ㅣ브레이크|2017-08-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