활용수기
  • 리팍으로 정원가꾸기
  • 글쓴이:
    은빛섬광ㅣ백작
    • 프로필 보기
    • 작성 글 보기
    |조회수: 298| 추천수: 21 | 등록일: 2017.9.25 오후 5:12
  • 

    안녕하세요~!은빛섬광입니다.그리고 제 예전 닉넴이 '뱀파이어백작'이거든요.어차피 저 모르는 분들이 더 많겠지만 그래도 아시는 분들을 위한 오글거리는...대사입니다.ㅎ

    오늘은 왠지 정원이 생각나더라구요...그래서 제가 생각난게 이 활수라서 한번 글을 써보도록 하겠습니다.ㅎㅎ

    그럼 시작할께요!



    정원을 가꿀려면...

    정원을 가꿀려면 먼저 리팍을 사랑하는(?)마음이 있어야해요.

    리팍을 좋아하지도 않는데 어떻게 정원까지 만들어요.

    그러니까 부모님이 억지로 시키신 분들은 리틀팍스의 'JOURNY TO THE WEST'가 재미있거든요.

    그래서 그거부터 보시면 좋을 것 같은데 너무 어려우신 분은 'DANNY'S ADVENTURE'와'SOUTH STREET SCHOOL'도 재미있어서 그거를 보시면 좋을 것 같아요.

    그래도 리팍이 재미있어지지 않는다면, 게임이나 스타워즈를 한뒤, 어려운 단어가 나오면 재미없는 네이버사전으로 검색하지 마시고 스타워즈는 그 동화를 보시면 그 단어가 있고, 게임의 어려운 단어는 오른쪽 위를 보시면 검색창이 있어요.

    거기서 그 단어를 검색하시면 동화가 나올꺼에요.(아마도...)

    그러면 그 동화를 보시고 vocabulary에서 찾아보시면 아마도 그 단어는 나와있을거에요.


    재료

    먼저 재료가 필요하죠.언제 어디서나 재료가 있어야 뭘 만들잖아요.

    

    여러가지 종류들의 퀴즈들(씨앗)

    동화(땅)

    ebook(물)

    스타워즈(햇빛)

    동요(클래식음악)

    게임(울타리)들이 재료입니다.


    시작하는 방법

    먼저 정원을 가꿀려면 제일 기초적인 동화(땅)가 필요하죠.

    동화를 봐야 다른 것들이 이해가 되기 때문이에요.

    동화를 보지도 않고 다른것을 하면 아마도 이해가 되지 않으실 거에요.


    그런 다음 퀴즈들(씨앗)을 동화에서 보았던 내용을 생각하며 문제를 풀어요.

    음...저는 개인적으로 복숭아와 사과가 제일 맛있으니까 씨앗들을 그걸로 할게요.

    여러분들은 어떤 과일을 제일 좋아하세요?


    다음은 씨앗이 자랄려면 필요한 ebook와 스타워즈입니다.

    ebook(물)은 식물들에게 반드시 있어야할 조건들중 하나에요.

    

    스타워즈(햇빛)는/은 식물에게 필요한 조건이지만 너무 많이 하면 중독될수 있어요(식물이 타죽을수있어요).ㅠ.ㅠ


    동요(클래식음악)는/은 식물에게 매우좋아요.

    많이 듣다보면 어느새 그 노래를 익혀서 단어들의 뜻도 저절로 알게 될수 있어요.


    그리고 이제 게임(울타리)는 너무 자주하면 식물이 울타리너머로 뿌리를 내려서 지나가는

    자동차들에게 밟혀 죽을 수 있어요.ㅠ.ㅠ


    지금부터 말하는건 식물을 키우다 보면 저절로 얻어지는 것이나 하면 좋은 것들이에요.

    배지-동화(땅)과 퀴즈(씨앗)를 많이 하다보면 배지(열매)가 나오게 되는데 배지(열매)들을 많이 모으다 보면 마스터배지(바구니)도 받게 되요.

    그 바구니 하나면 자신이 그 씨앗은 완전히 정복되었다는것이 사람들에게 알려줄수 있어요.


    문의게시판-자신이 식물을 키우다 보면 식물이 죽거나 모르는 게 생길 수 있잖아요.

    그럴때는 이 문의게시판을 찾아가서 물어보면 매우 빨리 답이 와요.


    이렇게 저의 활수는 끝나네요ㅠㅠ

    많이 모자란 글이지만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친반,오타지적은 환영하구요! 악플은 자기한테 그말을 해주시기 바랍니다. 그런 다음 기분이 어땠는지 매우 구체적으로 써주신다음에 악플을 달아주세요. 그렇지 않은 사람은 신고갑니다.

    으으음...;; 모두 추석 행복하게 보내고 오세요~!


댓글18
이전글 [12] OhSungEun|2017-09-25
다음글 [9] 지민love짱|2017-09-23